Uncategorized

인천신항 컨테이너장치장 우선협상대상자 선정

By 4월 25, 2018 No Comments

인천항만공사(IPA)는 인천신항 임시 ‘공(空)’컨테이너 장치장 2개 부지(A부지 4만2,058㎡, B부지 2만6,730㎡) 운영을 위한 우선협상대상자 선정평가 결과를 30일 발표했다.

지난 2월 ‘공’컨테이너 장치장 운영업체를 모집한 결과 A,B부지에 각 1개의 업체가 사업계획서를 제출했으며, 지난 28일 각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회를 통해 사업계획서를 평가한 결과 A부지에는 ㈜선광·SNCT㈜ 컨소시엄, B부지는 ㈜서중물류가 우선협상대상자로 각각 선정됐다.

IPA는 향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㈜선광·SNCT㈜ 컨소시엄과 ㈜서중물류와 사업계획 세부내용을 바탕으로 협상을 거쳐 임대차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. 각 업체는 각종 인허가 등 행정절차를 완료한 후 ‘공’컨테이너 장치장을 연내에 운영할 될 예정이다.

김재덕 인천항만공사 물류단지 팀장은 “인천신항 ‘공’컨장치장이 조기 공급됨에 따라 인접한 인천신항의 ‘공’컨 수급 불균형 문제가 해소되고, 인천항의 물동량 증대와 신규화물 및 고용창출 등 파급효과가 기대된다” 라고 말했다. /인천=장현일기자 hichang@sedaily.com

<저작권자 ⓒ 서울경제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 XC

출처 : http://www.sedaily.com/NewsView/1RX6JLQOCZ